본문 바로가기

심신의학센터

홈페이지 전체 검색
마리아병원

커뮤니티정보마당

정보마당

웃고 울고 화내고… 감정 표출이 건강 돕는다

관리자2017/04/10hit. 1218
정보마당에 대한 내용

감정 표현과 건강

여러 표정의 사람들
우리나라 사람은 유교적 전통 때문에 기쁘거나 슬픈 감정을 바깥으로 잘 내보이지 않는다. 하지만 감정 표
현은 정신 건강뿐 아니라 전신(全身) 건강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다. 감정을 숨기면 면역체계와 호르몬 분
비에 이상을 일으켜 몸에 나쁜 영향을 준다. 감정을 표출해야 할 때다.
 
1 감정 표현이 신체 건강 좋은 이유
몇 해 전 서울시에서 발표한 ‘서울 100세인 연구’에 따르면, 서울시에 사는 90세 이상 노인 88명 중 남성
72%, 여성 51.6%가 ‘평소에 감정 표현을 잘 한다’고 답한 바 있다. 감정 표현을 잘 하는 게 장수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반증하는 조사다.

웃음 치료에 관한 연구도 다양하다. 그 중에서도, 주 2회씩 총 8번 웃음치료를 받은 노인이 그렇지 않은 노
인에 비해 신체 통증 정도나 수면 장애 발생 비율이 낮다는 경상대 간호대의 연구 결과가 있다. 기쁜 감정
을 표현했더니 몸이 아프지 않고 건강해진 것이다.
 
반대로, 부정적인 감정을 표현하는 게 서툰 사람은 이유 없이 두통, 근육통, 소화불량 같은 문제가 생기는
신체화 증상이 심해진다. 가톨릭대 대학원 임상심리학과 연구팀이 520명의 성인을 조사했더니, 분노나 슬
픔 같은 부정적인 감정을 잘 표현하지 않는 사람일수록 신체화 증상이 더 뚜렷했다. 전남대 간호교육학 연
구팀에서는 소화불량, 설사, 변비 같은 소화기계 증상이 있는 그룹의 감정 표현 불능 점수가 그런 증상이
없는 그룹에 비해 높다는 연구 결과를 내놨다. 감정 표현 능력이 좋을수록 소화기계 증상도 덜하다는 뜻이
다.
 
감정 억제하면 ‘감정 표현 불능증’ 올 수도
따라서 건강하게 오래 살고 싶으면 자신의 감정을 적절한 방식으로 솔직하게 표현하는 방법을 익힐 필요
가 있다. 기쁨·슬픔·분노 등의 감정을 느껴도 그 순간의 상황이나 주변의 시선을 의식해 제대로 표현하지
못할 때가 많은데, 이럴 때에도 감정을 최대한 효과적으로 나타내야 한다. 그래야 스트레스가 쌓이지 않고
감정 표현이 가져다주는 건강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습관적으로 감정을 억제하면 나중에는 감정을 표현하
려고 해도 할 수 없는 ‘감정 표현 불능증’에 걸릴 수 있다.
 
2 상황별 효과적인 감정 표현법
감정 표현을 마음껏 하기가 곤란한 상황이 있다. 이럴 때 조금이라도 감정을 표출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
봤다.
 
웃어야 할 때
체면이 신경 쓰이면?
체면 때문에 큰 소리로 웃는 게 어색하다면 “배꼽 빠지게 재미있다”, “눈물이 날 만큼 우습다” 등의 말로
웃긴 정도를 말로 표현하면 좋다. 짧은 단어만으로도 억제된 감정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된다. 평소에 다
양한 어휘로 즐거움을 표현하면 즐거운 감정을 더 잘 느끼는 효과까지 거둘 수 있다.
 
공식 석상에서는?
소리를 내서 웃고 싶은데 회의나 수업처럼 공식적인 자리라서 그럴 수 없을 때가 있다. 이럴 때에는 눈과
입을 최대한 많이 사용해 미소를 지으면 된다. 입꼬리를 올리고 눈꼬리를 내려서 뺨을 자극하는 것만으로
도 뇌의 전두엽이 활성화돼 웃은 것과 비슷한 느낌을 받는다.
 
울어야 할 때
시댁과의 갈등이 있다면?
기혼 여성은 시댁과의 문제가 근본적으로 해결되지 않으면 감정이 잘 해소되지 않는다. 남편에게 자신의
감정을 솔직하게 얘기하거나, 친구에게 시댁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털어놓는 게 한 방법이다. 다만, 친구
에게 얘기할 때는 시댁 얘기를 해도 수치심이 들지 않을 만큼 아주 친한 사람이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시댁 얘기를 한 것을 후회해 부정적인 감정이 더욱 심해질 수 있다.
 
화내야 할 때
상사와의 갈등이 고민이면?
직장 상사와 갈등이 생기면 그 순간에 바로 화를 내기가 어렵다. 이런 날에는 퇴근 할 때 차 안에서 소리를
지르거나, 이불을 뒤집어쓰고 큰 소리를 내는 게 도움이 된다. 소리를 한 번만 질러도 분노가 가라앉는 효
과가 나타난다. 혼자 화를 내는 장소를 정해 놓으면 그 공간에 있을 때에는 심리적 안정감까지 느낄 수 있
다.

출처 : [헬스조선]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4/05/2017040503116.html?Dep0=health&Dep1=main&Dep2=top
게시판 이전, 다음글 목록
이전글 저지방 우유, 우울증 완화한다
다음글 미나리의 6가지 힘

목록

Back to Top